콘텐츠문화광장 브랜딩
영역과 경계를 넘나들다
Beyond the Borders
Strategy
  • - Strategy
  • - Art direction
Branding
  • - Logo
  • - Visual Identity
  • - Graphic System
한국콘텐츠진흥원은 2017년 혁신 융복합 콘텐츠의 실험 무대로서 “콘텐츠문화광장”을 발족하였다.
“콘텐츠문화광장”은 영역과 경계를 넘나들며 문화예술 콘텐츠와 첨단 기술이 상호 연결되는 ‘실험의 장’이기에, 액션서울은 그 비전에 대한 상징으로 ‘문과 문을 잇는 형상’을 택하였다. 심볼의 형상은 ‘영역이자 공간’을 상징하는 기둥 및 ‘실험과 변화’를 상징하는 빗각도형으로 구성하였고, 이후 사이니지, 인포그래픽 등 다양한 그래픽 어플리케이션에 적용하였다.
KOCCA(Korea Creative Content Agency) has launched “Multi Content Testbed” in 2017 to provide a platform as an experimental stage of innovative convergence content.
“Multi Content Testbed” is a ‘test ground’ to unite Culture & Art contents and state-of-the-art Technology beyond the borders and boundaries. action seoul thus developed a symbol of “connecting door to door” to present the vision as a testbed. The symbol consisted of two pillars representing ‘a certain domain or space’ and an oblique-angled figure implying ‘experiment or change.’ It was later applied to graphic applications in various ways, such as on signage or infographic.